/*naveranaliest*/

페낭, 쿠알라룸푸르,랑카위 1월 날씨 옷차림, 월기온

페낭, 쿠알라룸푸르, 랑카위 1월 날씨 및 월별 기후

랑카위 1월 날씨 와 페낭의 1월 날씨는 거의 비슷합니다.  거리상으로 가깝기 때문입니다.
거의 홍콩과 마카오 날씨를 연상하시면 될 거 같습니다. 하지만 쿠알라룸푸르 1월 날씨는
두 지역이 건기 기간에 비해, 우기 시즌 입니다.
페낭, 쿠알라룸푸르,  랑카위 1월 날씨 평균 과 다른 달 들의 기온을 보시면
쉽게 이해가 되실 겁니다.
이곳을 오실 때 우기, 우기 기간의 강수량 차가 한국 장마 기간처럼, 아주 크지 않기 때문에
일부러 무리해서, 건기 기간에 맞춰 오실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
한국처럼 길게 내리는게 아니라, 짧게 스콜성으로 내려, 일정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생각 합니다.
전 세계적으로 온난화와 이상기온의 문제로 약 1~3도 정도의 편차가 나는 거 같습니다.
그러나 전체적인 날씨를 대략적으로 이해할 수 있습니다.
한 낮에는 습도도 올라가 체감하는 기온은 약 +2 정도 생각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랑카위, 쿠알라룸푸르, 페낭 1월 날씨 공통 된 특징을 보시면, 일교차가 크다는 겁니다.

랑카위 1월 날씨


랑카위 날씨 3분 동영상

페낭, 쿠알라룸푸르, 랑카위 1월 날씨  와 전체 기온

랑카위, 쿠알라룸푸르, 페낭은 말레이시아의 대표적인 휴양지 및 관광지로
서 말레이시아에 위치해 있습니다. 코타키나발루가 있는 사바  동 말레이시아 보다,
기온과 습도가 조금 높습니다.  한낮의 기온은 비슷한 거 같은데,
아침과 저녁, 동 말레이시아가 더 선선 한거 같습니다
1년 내내 시즌 구분없이 기온이 비슷하다는 걸 알 수 있습니다.
이걸 감안해서 쿠알라룸푸르,랑카위,페낭 1월 날씨 여행옷차림과
여러가지를 준비하시면  되겠습니다.  이 중, 내륙과 대도시인 쿠알라룸푸르 날씨가
랑카위, 페낭 보다, 기온과 습도가 조금 높습니다.

 랑카위, 쿠알라룸푸르, 페낭 기온

말레이시아 도시들의 날씨 특성

동남아 국가를 대 부분 다 돌아 본, 한국분들이 이제 말레이시아에
관심을 많이 가지는 거 같습니다.
쿠알라룸푸르, 페낭, 랑카위  도시들의 날씨를  정리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1:  1년 12개월 기온과 습도가 거의 비슷하다.
태국, 베트남은 1,2월 좀 온도가 내려 가는데, 쿠알라룸푸르,
랑카위, 페낭은 1년 중 12개월 날씨가 비슷합니다. 다만,
우기와 건기로 1년의 날씨를 가름니다.

2:  일교차가 심해, 한낮은 무지 덥지만, 아침과 저녁은 덜 덥다.
한국 여름보다 시원하고 편한거 같습니다.

3. 태풍이 없다. 말레이시아는 자연 천재지변이 거의 없는 곳으로 유명합니다.
해서 해상가옥도많이 볼 수 있습니다.

* 이 곳의 특징이 열대아와 미세 먼지가 없는 겁니다.
자연이  잘 보존되어,  밤 전등에 벌레들도 별로 보이지 않습니다.

쿠알라룸푸르 1월 날씨

쿠알라룸푸르 날씨 3분 동영상

랑카위, 페낭, 쿠알라룸푸르 자외선지수

우산과 함께 썬 크림이 동남아 여행에 있어 필수품이 된 거 같습니다.
특히 한국의 심한 대기오염으로 자외선 주의보가 자주 내려,
여행지의 자외선 지수를 체크하는 분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밑에 Data 를 보시면 쿠알라룸푸르, 페낭,  랑카위 1월 날씨 자외선 지수 평균은7 정도 합니다.
이건 평균 지수 이기 때문에, 한낮에는 아마 9~11 사이 일 겁니다. 날씨가 흐리거나
비가 내려 하늘을 가리면 자외선 지수가 하강 합니다.  자외선 지수의 기준을 몰라, 인터넷에 찾아보니
자외선 지수에    0은 가장 안전한 상태이고, 6까지는 그렇게 해로운 상황이 아니고
레벨 7 부터는 30분 이상 태양 광선을 계속 쪼이면 얼굴 피부에 Red spot 이 생길 수 있는
가능성이 있는 상황을 말하는 으미라고 합니다. 9 부터 위험 단계라고 합니다.
한국은 여름에 최고 11까지 예상되는 거 보고, 약간의 쇼크를 받았습니다.
밑에 3 도시의 12월 날씨 자외선 지수부분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페낭 날씨

랑카위, 페낭, 쿠알라룸푸르 강수량

랑카위, 페낭, 쿠알라룸푸르 강수량의 특징이 큰 비가 오래내려
물이 장기는 그런 일이 거의 없다는 겁니다.
하지만 내륙의 다른 위치에 있는 쿠알라룸푸르는 좀 다른
형태를 보이고 있네요. 비도 스콜성으로 굵게 약 30~1시간 내리는
경우가 많아  투어 일정에는 거의 영향을 끼치지 않습니다.
비가 갑자기 많이 내리면, 잠시 쉬었다 다시 진행하는 것도 현명한 방법 입니다.
참고로 비가 내리면, 현지 인들이나, 유럽 쪽의 사람들은 큰 비가 아니면 그냥 맞고 다님니다.
그러나 공기 오염이 심한지역의 여행객 분들은 비가 조금만 내려도 우산을 얼른 쓰시는 거 같습니다.
여기의 미는 미세 먼지도 없고, 깨끗하니맞고 다녀도 아무 문제가 없습니다.

큰 비를 만날 시 여행 팁

어차피 하루 일정을 소화하면, 약간의 땀 때문에 하루 투어 일정이 끝나면,
옷을 매일 갈아 입어야 하고, 또 기온이 높아 비에 젖어도 금방 마름니다.
이 곳에 여행을 오시면, 한 번 쯤은비 맞는 걸 즐겨 보리라 마음 먹어 보시는 것도
괜찮을 거 같습니다. 그게 가능하다면, 마음 한 구석에 있는 걱정 거리 하나가
사라져 더 즐거운 여행 일정이 되실 겁니다. 랑카위, 쿠알라룸푸르,페낭 우기는
도표의 막대가 올라가 있는 부분을 우기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한국 처럼,
비가 오래 내리는 경우는 그리 많지 않지만, 짧게 여러번 내리는 경우는 있습니다.
우기 기간과 건기 기간도 우산 보다, 우비가 더 편하고 효율성이 좋습니다.

랑카위 , 페낭, 쿠알라룸푸르 우기건기

랑카위, 페낭, 쿠알라룸푸르 습도

 랑카위 , 페낭, 쿠알라룸푸르 1월 날씨 와  타 월 평균 습도 입니다.
습도도 3 도시가 비슷합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더 도시적인
페낭과 쿠알라룸푸르가 더 덥고, 습하다고 생각 했는데, 번화가 한복판에
있어서 그런거 같습니다.   하긴, 쿠알라룸푸르, 페낭 외곽으로 가면
덜 덥고, 습하다라는 느낌을 받은 적이 있습니다.
전체적인 데이터를 근거로 여행옷차림과 짐을 준비하시면 크게 문제가 없다고 봅니다.
랑카위, 페낭, 쿠알라룸푸르 1월 날씨 습도가 75~80%의 평균 이지만, 공기가 맑고
깨끗해 한국의 한 여름 습도 보다는 편한거 같습니다. 해서 처음 말레이시아를
방문하시는 분은  생각보다 한국의 한 여름보다  날씨가 덜 덥고, 습하게 느껴서 약간
놀라시는 분도 간혹 있습니다.
랑카위, 페낭, 쿠알라룸푸르 1월 날씨 기온과 온차림, 자외선 지수, 강수량, 및
전체 기후 정보를 공유 했습니다. 비 내리는 날짜는 거의 맞을 확률이 적고
월 강수량이 중요 합니다. 동남아도 이상 기온에 자유롭지 않습니다. 여행 당일 전에
현지 날씨 정보를 다시 체크하시기 바랍니다. 즐거운 랑카위, 페낭, 쿠알라룸푸르
여행 되시기 바랍니다.

랑카위 1월 날씨

페낭 날씨 동영상

쿠알라룸푸르, 페낭, 랑카위  여행옷차림

앞에서 설명해 드린데로,  말레이시아는 적도 부근에 있기 때문에
이 곳에 있는 도시들의 기온은 1년 내내 거의 동일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여행옷차림은 그리 신경 쓰실게 없습니다.
한국의 한 여름 여행 복장을 생각하시고 최대한 통풍이 잘 되는 면 종류의 옷을 준비하 시면 될 것 같습니다.
여자 분은 나풀거리는 원피스나, 남자 분은 통큰 반바지에 나시류가 지내시기에 편하신거 같습니다.
밑의 사진을 참고하셔서, 사진을 참조 하셔서 이 곳의 여행 옷차림과  짐을 꾸리시면 되겠습니다.
신발류는 끈달린 샌달류와 가벼운 온동화를 권합니다. 가끔 길에 돌뿌리나,
구멍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익숙한 호텔 주변 경우에 샌달을 신고, 투어 일정이나
걷는게 많으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가벼운 운동화를 권합니다.
아래 사진을 참고 하시고, 자기만의 여름 스타일의
쿠알라룸푸르, 페낭, 랑카위 1월 날씨 여행옷차림을 준비하시면 되겠습니다.

쿠알라룸푸르 여행옷차림

랑카위 1월 날씨 옷차림

랑카위 1월 날씨 와 쿠알라룸푸르, 페낭 1월 날씨 옷차림, 자외선지수, 강수량, 습도 와 월별 전체 기후 등
말레이시아 자유여행을 위한 기본 날씨 정보를 공유 했습니다.  이상 기온이 전 지구적 차원에서 보편화
되고 있습니다. 위의 정보는 참조 사항으로 하시고,   쿠알라룸푸르, 페낭, 랑카위 여행 출발전에 다시 한번
일정 관련 날씨를 확인 하시기 바랍니다.

랑카위 여행사

여행자 Che

인생 자체가 여행이며, 오늘의 일상도 결국 여행의 한 부분이라 생각하고, 여행도 일상의 그저 한 부분이라 생각하게 됐습니다. I am in Langkawi as a freelancer. 本人在兰卡威,关于此地疑问,请问 私はランカウイにフリーランスとして住んでいます。
Close Menu